이음소시어스

Home > 홍보실 > 이음, 3년만에 회원 5만배
소셜데이팅 업체 이음, 론칭 3년에 회원 5만배 증가
i-um / 2013.11.21
소셜데이팅 서비스 ‘이음’이 오는 22일 서비스 론칭 3주년을 맞는다. 이음은 2010년 ‘매일 낮 12시30분, 2030 싱글남녀에게 24시간 동안 유효한 한 명의 이성을 소개해 준다’는 콘셉트로 시작해 성장해왔다.

이음은 지난 3년간 상호 호감을 표시한 95만쌍 커플과 직접 청첩장을 보내 준 88쌍의 결혼 커플, 그리고 100만명 회원을 지표로 공개했다. 특히 100만명 회원은 2010년 베타테스트 첫날 22명의 회원으로 시작했던 것과 비교해 5만배에 해당하는 수치다.

이음은 회원이 소개팅 상대가 마음에 들 경우 다음 소개팅 상대가 도착하기 전에 ‘OK’를 선택해 호감을 표시할 수 있다. 하지만 OK를 누르기 위해선 1회 3300원을 지불해야 한다. 서로 OK를 누른 경우 이음신은 각각 상대방의 휴대전화번호를 전달한다. 이음 관계자는 “3300원이라는 비용은 소개팅에서 주선자에게 커피 한잔은 대접할 것이라는 생각에 커피전문점 스타벅스의 당시 아메리카노 한잔 가격으로 책정이 됐다”고 소개했다.

이음의 박희은 대표는 “흔히 벤처회사의 고비는 2~3년차에 온다고 한다. 그만큼 벤처회사를 계속해서 성장시켜 나가는 것이 쉽지 않다는 뜻”이라며 “3주년을 기점으로 이제부터는 데이팅 서비스 뿐만 아니라 ’싱글’을 키워드로 한 더 큰 그림들을 그려나가겠다. 앞으로도 계속해서 따뜻한 관심 부탁 드린다”고 3주년을 맞은 소감을 밝혔다.

이음은 지난 3년간 회원들에게 받은 성원에 보답하는 마음으로 3주년 축하 이벤트를 준비했다. 모든 회원에게 ‘위시리스트’ 아이템 선물을 비롯해 싱글 컴필레이션 앨범 CD 등 상품을 증정한다. 자세한 내용은 이음 모바일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음은 온라인 데이팅 서비스에 이어 미혼남녀를 타킷으로 한 ‘싱글생활연구소’라는 잡지를 창간하는 등 사업영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음
사업자등록번호 : 110-81-83909
서울 마포구 서교동 394-44 서교제일빌딩 9F, 10F
(주) 이음소시어스 대표이사 김도연 Copyright © IUMSOCIUS Corp. 2017 All Rights Reserved.